선데이토즈, 2019년 3분기 실적 발표

선데이토즈, 매출 185억 원, 영업이익 21억 원, 당기순이익 23억 원을 기록한 3분기 실적 발표

3분기 실적은 직전 분기 대비 매출 -2.1%, 영업이익 269%, 당기순이익 216%의 증감률 기록

선데이토즈, ‘디즈니 팝 타운’의 본격적인 글로벌 마케팅과 내년 초 출시할 ‘애니팡’ 신작의 막바지 개발 등 4분기 계획 전해

[선데이토즈] CI.jpg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매출 185억 원, 영업이익 21억 원, 당기순이익 23억 원을 기록한 2019년 3분기 실적을 8일 발표했다. 선데이토즈의 이번 실적은 직전 분기 대비 매출 -2.1%, 영업이익 269%, 당기순이익 216%의 증감률을 기록한 수치다. 3분기 실적은 주요 게임들의 견조한 매출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게임 내 광고 사업이 분기 10% 대의 비중으로 성장한 점이 특징이다. 또한 직전 분기 대비 두드러진 증가율을 보인 이익 부문은 마케팅 비용 등 일회성 비용 감소에 따른 것으로 집계되었다.  

한편 선데이토즈는 자사의 해외 출시 게임 중 최대 매출을 기록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는 모바일게임 ‘디즈니 팝 타운’의 4분기 전망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글로벌 시장에서 초대형 시장으로 분류되는 일본 오픈마켓의 인기와 매출 순위에서 의미있는 성과를 거두고 있는 ‘디즈니 팝 타운’에 대해 회사 관계자는 “4분기 중 본격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해외 이용자들의 만족도와 다양한 디즈니 IP 등 콘텐츠를 고려할 때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3분기 실적과 하반기 기대작 ‘디즈니 팝 타운’의 소식을 전한 선데이토즈는 4분기 중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의 대형 업데이트와 내년 초 자체 IP 게임인 ‘애니팡’ 신작 등의 게임 출시를 예정하고 있다.



선데이토즈, ‘애니팡3’에 미니 게임 등 신규 콘텐츠 담은 업데이트 선보여

선데이토즈, ‘애니팡3’에 신규 업데이트로 미니 게임 ‘이상한 나라의 애니’, 특수 블록 ‘바구니’ 등 선보여

주 단위 업데이트 진행하고 있는 ‘애니팡3’, “참신한 이벤트와 지속적인 업데이트 선보이게 될 것” 밝혀

업데이트 기념해 신규 캐릭터 선보이며 아이템 패키지 할인 등 이벤트 진행

[선데이토즈] 애니팡3 업데이트.jpg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자사의 대표 모바일 퍼즐 게임 ‘애니팡3’에 미니 게임과 특수 블록, 퍼즐 스테이지 등 신규 콘텐츠를 담은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첫 선을 보이는 콘텐츠로는 미니 게임 ‘이상한 나라의 애니’가 눈길을 끈다. ‘이상한 나라의 애니’는 퍼즐 스테이지를 플레이하면 획득하는 주사위로 말판의 캐릭터 ‘애니’가 이동한 위치에 따라 아이템과 점수를 획득하는 게임이다. 캐릭터가 이동하는 말판은 두배의 점수를 주는 더블 보드, 히든 말판으로 이동하는 스타 보드 등으로 구성되어 다양한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특히 다른 이용자들과 순위 경쟁을 즐기며 미션을 수행하면 유료 재화를 비롯해 하트, 추가 이동 등 아이템 보상을 얻을 수 있는 점은 이 게임의 재미를 더할 요소로 꼽힌다.   

또한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이용자들이 퍼즐 플레이를 하며 즐길 새로운 특수 블록도 선보였다. 특수 블록 ‘바구니’는 ‘애니팡3’에서 최초로 등장하는 2X2 블록으로 기존 블록의 4배 크기라는 점에서 이용자들의 재미를 더할 콘텐츠다. 회사 측은 ‘바구니’ 블록에 대해 초대형 블록으로의 보는 재미와 함께 퍼즐 플레이의 전략적인 재미를 더한 파격적 콘텐츠라고 소개했다.    

게임 서비스를 맡고 있는 박성빈 PD는 “이번 업데이트는 미니 게임을 확대하고 이색적인 특수 블록을 선보인 것이 특징”이라며 “앞으로도 참신한 이벤트와 업데이트로 이용자들의 호응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애니팡3’는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카드여왕 핑키, 앨리스 애니 등 신규 게임 캐릭터를 선보이며 아이템 패키지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선데이토즈, 아시아 지역에 모바일 퍼즐 게임 ‘디즈니 팝 타운’ 출시

선데이토즈, 해외 사전 예약서 자사 최고 기록 세운 ‘디즈니 팝 타운’ 아시아 지역에 정식 출시

‘디즈니 팝 타운’, 코스튬 편의성 강화와 월트디즈니 컴퍼니 본사의 시나리오 작업 참여, 디즈니 재팬의 현지 번역 감수 등으로 완성도 높여

23일 아시아 지역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통해 정식 서비스 개시

디즈니 팝 타운 출시 이미지(최종).png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자사의 모바일 퍼즐 게임 ‘디즈니 팝 타운’을 아시아 지역에 정식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디즈니 팝 타운’은 지난 4월 국내 시장에 출시되어 모바일게임 팬들과 디즈니 IP 팬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디즈니 팝’의 해외 현지화 버전이다. 이 게임은 지난 달 24일 시작한 아시아 전역에서의 사전 예약 행사로 예약자 306만여 명을 기록하며 선데이토즈의 해외 지역 사전 예약 최대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회사 측은 게임의 정식 출시와 함께 사전 예약자가 집중되며 호응을 얻은 일본 시장에서 게임의 개성 있는 콘텐츠들이 일본 고객들의 지속적인 호응을 이끌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실제 ‘디즈니 팝 타운’은 디즈니 IP 기반의 코스튬 관리, 이용에 대한 편의성을 확대했으며 일본 이용자들이 즐길 룰렛 미션 등 특화 콘텐츠를 신설했다. 또한 월트디즈니 컴퍼니 본사의 시나리오 작업 참여와 디즈니 재팬의 현지 번역 감수 등의 협업으로 일본은 물론 아시아권에서 통할 게임의 완성도를 높인 것도 게임의 강점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선데이토즈 이정현 PD는 “’디즈니 팝 타운’은 해외 이용자들의 플레이와 이용 환경에 꼭 맞춘 다양한 현지화 콘텐츠를 담아내며 대중성을 극대화한 모바일 게임”이라며 “사전 예약으로 검증된 호응을 캐주얼 게임과 디즈니 IP 팬들에게 전하며 인기를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첫 콘텐츠로 미키 마우스, 곰돌이 푸, 알라딘 등 인기 IP를 활용한 퍼즐 스테이지와 코스튬을 선보인 ‘디즈니 팝 타운’은 아시아 전역에서 다양한 출시 기념 이벤트를 진행하며 이용자 몰이에 나설 계획이다.     

선데이토즈, ‘디즈니 팝’ 해외 버전으로 아시아권 사전 예약자 300만 명 기록 초읽기

사전 예약 2일 만에 100만 명 예약자 기록한 ‘디즈니 팝 타운’, 300만 명 모집 향한 순항 이어가

디즈니, 라인 등과의 협업을 통해 선데이토즈의 해외 사전 예약 게임 중 최대 기록 달성 앞둬

선데이토즈 ‘디즈니 팝 타운’, 오는 23일 아시아 전역에 동시 출시 예정

[선데이토즈] 디즈니 팝 타운 사전 예약 포스터.jpg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모바일 퍼즐 게임 ‘디즈니 팝 타운’의 해외 사전 예약 이벤트로 예약자 300만 명 기록을 앞두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선데이토즈는 ‘디즈니 팝’의 해외 현지화 버전으로 아시아 지역에서 사전 예약을 진행 중인 ‘디즈니 팝 타운’이 2일 만에 사전 예약자 100만 명을 기록한데 이어 16일 286만 명을 넘어서며 행사 종료 시점까지 300만 명 돌파가 예상된다고 17일 전했다. 회사 측은 지속적인 예약자 유입과 예약자들의 개인 SNS 활동을 감안할 때 자사의 해외 진출 게임 중 역대 최대 규모의 사전 예약자 기록이 확실시된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전 예약 행사의 호응은 디즈니 IP 특유의 대중적인 인기에 아시아 각 국에서 국민 메신저로 불리는 라인을 통한 게임 마케팅이 주효했던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선데이토즈가 주력하고 있는 일본에서 예약자 대부분이 집계되고 있음은 세계 최대 규모급인 일본 시장에서의 기대치를 더하는 대목으로 풀이된다.   

선데이토즈 관계자는 “플랫폼과 마케팅, IP의 인기, 게임의 대중성 등 다양한 요소들이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권 게임 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라며 “해외 시장에 꼭 맞는 현지화를 더한 ‘디즈니 팝 타운’이 출시 후에도 의미 있는 소식을 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선데이토즈는 오는 22일 ‘디즈니 팝 타운’의 아시아 지역 사전 예약 행사를 마감하고 23일부터 게임의 정식 출시와 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이다.

선데이토즈, ‘애니팡3’ 이용자들과 사회공헌 행사 나서

선데이토즈, ‘애니팡3’ 이용자들과 함께 공익 행사 ‘GIVE for GIRLS’ 16일부터 진행

게임 내 하트의 누적 이용 2,500만 개 기록하면 선데이토즈가 여성 청소년 지원하는 기부금 기탁 예정

참여자들에게 한정판 게임 캐릭터 증정하며 이용자들의 온정 담아낼 이번 행사는 이달 22일까지 진행

[선데이토즈] 애니팡3 사회공헌.jpg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 www.sundaytoz.com)가 자사의 대표 모바일 퍼즐 게임 ‘애니팡3’ 이용자들과 사회공헌 행사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이사장 권혁빈)와 함께 진행하는 이번 사회공헌은 ‘애니팡3’ 이용자들이 게임 플레이와 기부 메뉴로 2,500만 개의 하트를 사용하면 기부금을 마련하는 ‘GIVE for GIRLS’ 행사다. 행사로 마련된 기부금은 국내와 아시아의 네팔에서 지원 사각지대에 놓인 여성 청소년들을 위한 위생 용품과 관련 시설, 환경 개선을 위한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최근 출시 3주년을 맞이해 다양한 이벤트와 업데이트를 선보이고 있는 ‘애니팡3’는 이번 행사를 진행하며 참여 고객들을 위한한 각별한 한정판 선물을 마련했다. 행사 기간 중 100개의 하트를 사용 또는 기부하는 이용자들에게는 한정판 캐릭터인 하트 천사 ‘핑키’ 캐릭터를 증정해 온정을 전하는 고객들을 응원하게 될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행사를 진행하고 있는 박성빈 PD는 “뜨거운 참여와 온정이 이어진 예년 행사처럼 이용자들의 성원이 기대된다”라며 “하루 평균 30만 명을 기록하고 있는 ‘애니팡3’ 이용자 모두의 뜻 깊은 공익 활동 참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서비스를 진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소외된 이웃들에 대한 공익 활동을 선언하며 2년째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선데이토즈의 ‘애니팡3’ 행사는 이달 22일까지 진행되며 게임 이용자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