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2016년 3분기 실적 발표

선데이토즈, 매출 212억 원과 영업이익 54억 원, 당기순이익 49억 원을 기록한 2016년 3분기 실적 발표

'애니팡2' 등 스테디셀러와 신작 흥행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 37%, 영업이익 64%, 당기순이익 47% 성장

'애니팡 포커' 이어 최근 출시한 '애니팡3' 호응 속 4분기 중 신작 게임 출시 등 매출 다변화 확대 기대

                                                                          2016년 3분기 실적 발표한 선데이토즈

                                                                          2016년 3분기 실적 발표한 선데이토즈

선데이토즈(대표 이정웅, www.sundaytoz.com)가 매출 212억 원과 영업이익 54억 원, 당기순이익 49억 원을 기록한 2016년 3분기 실적을 28일 발표했다.

이번 실적은 전분기 대비 매출 37%, 영업이익 64%, 당기순이익 47%가 상승하며 상반기 매출과 영업이익의 66%, 71% 규모를 달성한 큰 폭의 실적 성장을 달성한 것으로 집계되었다. 특히 전년 동기에 비해서도 매출 26%, 영업이익 16%의 성장을 기록한 이번 실적은 '애니팡 포커'를 통한 신작 부재에 대한 불확실성 해소와 매출 다변화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3분기 실적 증가의 배경으로는 기간 중 국내 오픈 마켓에서 견조한 흥행을 기록한 '애니팡2',  '애니팡사천성', '상하이 애니팡' 등 기존 스테디셀러 게임들과 신작 '애니팡 포커'의 흥행이 꼽힌다. 특히 '애니팡2'는 시즌2 업그레이드를 선보이며 오픈 마켓 TOP10으로 약진했으며 '애니팡 포커'는 국내 모바일 보드 게임 인기 1위를 기록하며 건전한 고포류 게임 문화 정착에도 일조했다는 평가다. 

선데이토즈 민광식 CFO는 "3분기 실적은 스테디셀러 게임들의 견조한 매출 구조와 신작 흥행을 입증하며 작년 2분기 이후 정체된 실적에서 큰 폭의 턴어라운드를 기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최근 출시해 호응을 얻고 있는 '애니팡3'와 다양한 신작들로 매출 다변화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애니팡 포커'의 흥행으로 스테디셀러 라인업 확대에 성공한 선데이토즈는 최근 출시한 '애니팡3'의 호응 속에 신작 모바일게임 '애니팡 터치'의 4분기 출시로 성장세를 이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