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애니팡 프렌즈' 애니메이션 원작의 애니북 출간

선데이토즈, 유아동 도서 전문 출판사 '형설아이'와 함께 자사 애니메이션 활용한 애니북 '애니애니팡' 출간

'애니팡 프렌즈' 애니메이션 원화 활용한 스틸컷 방식의 애니북, 172페이지 분량에 6편의 애니메이션 담아

선데이토즈, "IP의 사업적 측면과 함께 원작자로의 '애니팡 프렌즈' 브랜드 가치 확대하는 계기 될 것" 밝혀 

                               <   애니메이션 원작의 애니북 출간한 선데이토즈 >

                             애니메이션 원작의 애니북 출간한 선데이토즈 >

                                                                                                                        

선데이토즈가 자사의 IP 브랜드인 '애니팡 프렌즈'로 제작한 애니메이션 콘텐츠로 만든 애니북 '애니애니팡'을 출간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출간은 선데이토즈와 유아동 도서 전문 기업 형설아이(대표 장진혁)가 필름북, 스티커북 등의 협업에 이어 원작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애니북을 선보였다는 점에서 관심을 모은다. 특히 '애니팡 프렌즈' IP를 활용한 종류별 5종의 놀이책 라인업을 선보이고 있는 선데이토즈는 이번 애니북 출간으로 출판업 분야에서 다수의 도서를 낸 IP 원작자로 자리매김하게 될 전망이다.    

'애니팡 프렌즈' 애니북은 원작 애니메이션의 각 장면들을 스틸컷 방식으로 구성한 그림책 형태로 원작 애니메이션 6편을 모은 172페이지 분량으로 제작되었다. 이번 애니북은 애니메이션 원화를 활용해 원작의 장면과 특징을 그대로 구현하며 '애니팡 프렌즈' 애니메이션의 친밀함을 배가했다는 평가다. 또한 애니팡 프렌즈 주인공들의 아르바이트 이야기인 '치킨 전쟁', '편의점을 지켜라' 등 생활 밀착형 코믹 애니메이션을 지면으로 담아낸 점도 색다른 재미가 될 것이라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선데이토즈 캐릭터브랜딩팀 배혜정 팀장은 "'애니팡 프렌즈' 애니메이션의 호응을 도서로 확대한 이번 출간은 사업적 측면은 물론 IP를 통한 원작자로의 브랜드 가치를 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IP 확대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선데이토즈의 '애니팡 프렌즈' 애니북은 전국 유명 서점과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원작 애니메이션은 유튜브 등 인터넷 채널을 통해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 선데이토즈의 애니팡프렌즈 애니북 페이지 중 발췌 이미지 >

                                  < 선데이토즈의 애니팡프렌즈 애니북 페이지 중 발췌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