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2017년 1분기 실적 발표

선데이토즈, 2017년 1분기 매출 207억 원, 영업이익 50억 원, 당기순이익 53억 원 기록

전년比 매출 23%, 영업이익 14%, 당기순이익 36% 확대된 실적으로 지속적인 성장세 입증

10종으로 확대된 캐주얼 게임 라인업, 서비스 정비하며 하반기 신작 라인업 통한 도약 준비

                                                              < 2017년 1분기 실적 발표한 선데이토즈 >

                                                              < 2017년 1분기 실적 발표한 선데이토즈 >

선데이토즈(대표 이정웅, www.sundaytoz.com)가 2017년 1분기 실적을 8일 발표했다.

선데이토즈는 올해 1분기 매출 207억 원, 영업이익 50억 원, 당기순이익 53억 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 23%, 영업이익 14%, 당기순이익 36%의 실적 상승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1년 사이 큰 폭의 상승세를 기록한 선데이토즈의 이번 실적은 직전 분기 대비해서도 영업이익 15%, 당기순이익 53%가 성장한 수치다.

전분기에 이어 분기 매출 200억 원대 돌파한 선데이토즈의 실적 배경에는 '애니팡3', '애니팡2'를 비롯한 '애니팡 사천성', '애니팡 포커' 등 대표 게임들의 흥행세가 꼽힌다. 또한 게임 라인업 확대와 함께 지난 해부터 추진한 매출 다변화가 안정화에 접어든 것도 견조한 매출 구조와 사업 효율화에 일조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선데이토즈 민광식 CFO는 "1분기는 두 자리 수로 확대된 국내 라인업과 서비스 체계를 정비하며 캐주얼 게임 시장에서 경쟁력을 제고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이번 성과들로 하반기에 선보일 다양한 신작과 사업 다각화 효과를 배가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선데이토즈는 3분기부터 국내외 서비스, 사업망 확대를 위한 4~5종의 신작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